:: 대회자료 ::  
     
      - 대회자료  
      - 영상자료  
      - 사진자료  
     
     
   
     
  회비 및 후원 계좌 안내

신한은행
110-509-203347 (김효영)
 
     
 
 
     
   [메인세션-둘째날] 중화인민공화국의 역사: 국가 사회주의에서 포스트사회주의로(임춘성)
home>대회자료>제8회
 
 
작성일 : 17-05-03 09:31
[제8회] [메인세션-둘째날] 중화인민공화국의 역사: 국가 사회주의에서 포스트사회주의로(임춘성)
 글쓴이 : 임춘성
조회 : 6,527  
   270513맑스코뮤날레0504.hwp (61.0K) [67] DATE : 2017-05-03 09:31:31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Clip to Evernote

일반적으로 중국혁명하면 문혁을 연상하지만 문혁은 1949년에 일단락된 신민주주의혁명의 연속선상에 있다. 따라서 중국혁명을 운위하려면, 반우파투쟁, 대약진운동, 인민공사운동, 문혁을 포함한 사회주의시기를 총체적으로 고찰해야 한다. 아울러 신민주주의혁명의 성공으로 건국된 중화인민공화국의 역사를 하나의 시간대로 고찰하는 것이 필요하다. 이 글에서는 인민공화국의 역사가 국가 사회주의에서 포스트사회주의로 이행하는 과정으로 설정했다. 나아가 인민공화국 건국이 신민주주의 혁명의 결과였고, 신민주주의 혁명은 또한 태평천국운동, 변법유신, 신해혁명 등 근현대 사회주의 유토피아 운동의 연장선상에 있기에, 이를 총체적으로 바라보는 시야가 요구된다. ‘중국의 장기 근현대단기 40-포스트사회주의 시기’, ‘중기 70-중화인민공화국’, ‘장기 180-자본주의 편입으로 나누어 볼 수 있다.

중기 70-인민공화국의 역사는 파란만장하다. 크게는 마오쩌둥(毛澤東) 시기와 덩샤오핑(鄧小平) 시기로 나누고 전자를 혁명적 사회주의 또는 국가 사회주의, 후자를 중국 특색의 사회주의 또는 포스트사회주의라 할 수 있지만 그 연속성도 홀시할 수 없다. 체제 면에서 ‘1957년 체제‘64체제일당독재라는 점에서 지속성을 가지고 있다. 중국 특유의 반봉건반식민 사회로부터 중국적 사회주의로 이행했다가 다시 중국적 자본주의로 이행하고 있는 중국을, 개혁개방 이후에 초점을 맞추어 포스트사회주의시야로 바라보는 것은 필요한 일이다.

이 글에서는 포스트사회주의를 개혁개방 이후 중국을 관찰하는 시야로 설정한다. 포스트사회주의는 문혁으로 대변되는 사회주의 30을 부정하고 그것과 단절하는 측면과, 새로운 단계에 들어섰음에도 문혁의 기제가 여전히 관철되는 측면을 동시에 지적한다는 장점이 있다. 즉 사회주의의 지속(after, )과 발전(de-, )을 절합(articulation)시키고 있는 중국 개혁개방시기의 특색을 요약할 수 있다는 점에서 유효하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Clip to Evernote